‘위대한 유혹자’ 우도환 아빠 신성우, ‘냉철남’ 벗어날까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사진=MBC '위대한 유혹자' 방송캡쳐

사진=MBC ‘위대한 유혹자’ 방송캡쳐

MBC ‘위대한 유혹자’에서 배우 신성우가 전미선과의 만남에서 부드러운 면모를 보였다.

지난 20일 방송된 ‘위대한 유혹자’ 에서 권석우(신성우)는 명미리(김서형)와의 만남을 뒤로 한 채 설영원(전미선)을 찾아갔다.

둘은 술잔을 기울이며 허심탄회한 이야기를 나누기 시작했다. 설영원은 권석우에게 선을 그었지만 권석우는 전화번호를 요구하며 감정을 숨기지 못했다.

그동안 신성우는 자신의 아들 시현(우도환)에게는 냉철한 아버지의 모습을 보이고, 일에 있어서는 카리스마 있는 사업가로 등장해 계산적인 모습을 보여줬다. 그러나 첫사랑 앞에서는 감정을 숨기지 못해 또 다른 변화를 예고했다.

‘위대한 유혹자’는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