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헌 부부, ‘아빠본색’서 13년만의 데이트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채널A '아빠본색'의 박지헌, 서명선/사진제공=채널A

채널A ‘아빠본색’의 박지헌, 서명선/사진제공=채널A

가수 박지헌 부부가 결혼 후 13년 만에 데이트에 나선다. 오늘(21일) 방송될 채널A ‘아빠본색’에서다.

아빠본색’은 박지헌도성수이윤석의 거침없는 생생한 아빠 생활을 볼 수 있는 예능 프로그램이다.

이날 방송에서 박지헌의 아버지는 여섯째 출산 후 육아에 지친 박지헌 부부를 위해 손주들을 봐주기로 하고 둘만의 시간을 만들어 준다.

박지헌 부부는 13년 만에 데이트에 나서 설렘을 감추지 못한다. 신혼 생활을 보냈던 신촌에서 길거리 데이트에 나선 이들은 옛 추억을 떠올리며 길거리 음식을 사먹고 인형 뽑기를 하는 등 연애 초기로 돌아간 모습을 보여준다.

사랑스러운 눈빛으로 아내 서명선을 바라보던 박지헌은 “군 생활 30개월 하는 동안 무려 150번이나 면회를 오지 않았느냐. 아직도 부대에 전설로 남아있다더라”라며 고마움을 전했다. 그러자 다른 MC들은 “진짜 대단하다””유별난 사랑”이라며 박수를 보냈다.

‘아빠본색’은 오늘(21일) 밤 9시 30분 방송된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