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걸그룹’ 허니팝콘 미카미 유아 “에이핑크 <미스터츄>… K팝에 빠진 계기”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국내 가요계에 데뷔한 일본인 걸그룹 허니팝콘 미카미 유아. / 사진제공=KYUN CREATE

국내 가요계에 데뷔한 일본인 걸그룹 허니팝콘 미카미 유아. / 사진제공=KYUN CREATE

일본인 3인조 걸그룹 허니팝콘의 미카미 유아가 국내 걸그룹 에이핑크의 <미스터츄(Mr.Chu)>를 통해 K팝에 관심갖게 됐다고 밝혔다. 21일 오후 서울 서교동 스테이라운지에서 열린 데뷔 음반 <비비디바비디부(Bibidi Babidi Boo))>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에서다.

허니팝콘은 일본 아이돌 SKE48 출신 배우 미카미 유아(이하 유아)를 비롯해 사쿠라 모코(이하 모코)·마츠다 미코(이하 미코) 등으로 구성됐다.

유아는 “세계를 무대로 큰 꿈을 꾸기 위해 한국에서 데뷔하고 싶었다”며 “에이핑크의 <미스터츄>를 보고 K팝을 좋아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즉석에서 멤버들과 함께 <미스터츄> 댄스를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허니팝콘은 지난 14일 첫 번째 미니음반 <비비디바비디부>을 내놓았다. 음반의 제목은 꿈을 실현하는 희망의 주문을 뜻한다. 동명의 타이틀곡을 비롯해 <퍼스트 키스(First Kiss)> <프리티 라이(Pretty Lie)> 등이 실렸다. 타이틀곡 <비비디바비디부>는 사랑이 이루어지길 바라는 소녀의 주문을 그린 노래다. 제목을 반복하는 중독적인 훅(Hook)과 통통 튀는 비트, 감성적인 멜로디가 어우러졌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