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을 꺼 주세요”…박서준, ‘어스아워’ 캠페인 참여 독려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WWF 홍보대사 박서준/ 사진제공=콘텐츠와이

WWF 홍보대사 박서준/ 사진제공=콘텐츠와이

WWF(World Wide Fund For Nature, 세계자연기금) 홍보대사 박서준이 ‘어스아워(Earth Hour, 지구촌 전등끄기)’ 캠페인 참여를 독려했다.

지난해 WWF 홍보대사로 위촉된 박서준은 최근 본인의 SNS 계정을 통해 ‘어스아워’ 동참을 알리는 영상을 공개하며 지구의 기후변화 대응에 참여할 수 있는 방법을 소개했다.

박서준은 특유의 부드러운 음성으로 누구나 손쉽게 참여할 수 있는 캠페인을 제안했다. 그는 “어스아워는 일년에 한 시간, 지구를 위해 불을 끄는 세계 최대 기후변화 대응 캠페인이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전 세계인들과 함께 불필요한 전등을 끄고 기후변화 대응에 참여할 수 있는 어스아워에 동참해 달라”고 말했다.

2007년 호주에서 시작된 어스아워 캠페인은 전 세계 190개국에서 참여하는 캠페인으로 WWF 글로벌 홍보대사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를 비롯해 미란다 커, 엠마 스톤 등 해외 셀럽들도 적극 동참한 바 있다. 올해 우리나라에서는 3월 24일 8시 30분부터 한 시간 동안 진행되며 이번 영상은 국내뿐 아니라 전 세계 110개 국에서 활동하고 있는 WWF 네트워크를 통해 해외 팬들에게도 전달될 예정이다.

이처럼 박서준은 바쁜 일정 속에서도 WWF 홍보대사로서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드라마와 영화를 비롯해 최근 tvN ‘윤식당2’를 통해 예능까지 섭렵하며 전방위에서 활약하고 있다.

박서준은 오는 5월 tvN 수목드라마 ‘김비서가 왜 그럴까’로 안방극장에 복귀할 예정이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