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소현 “그림이처럼 노력하고 발전하는 모습 보여줄 것” 종영 소감

[텐아시아=정태건 인턴기자]
배우 김소현/사진제공=

배우 김소현/사진제공=이앤티스토리 엔터테인먼트

배우 김소현이 KBS2 월화 드라마 ‘라디오 로맨스’를 마친 소감을 밝혔다.

김소현은 21일 대본을 든 인증사진과 함께 “그동안 라디오 로맨스를 사랑해주신 시청자 여러분 감사드립니다. 또 밤낮없이 고생한 스텝분들, 그림이를 사랑스럽게 잘 만들어주셔서 감사합니다. 그리고 저에게 가장 큰 힘이 되어주시는 팬 여러분, 보내주시는 사랑에 보답할 수 있는 좋은 사람, 좋은 배우가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라고 전했다.

이어 그는 “많은 위기를 겪으면서도 오뚝이처럼 일어서며 성장한 그림이처럼 저도 더욱 노력하고 발전하는 모습 보여드리겠습니다”라고 덧붙였다.

김소현은 ‘라디오 로맨스’에서 서브 작가 ‘송그림’을 연기하며 아역 이미지를 탈피하고 어엿한 성인연기자로 거듭났다.

정태건 인턴기자 bigg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