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예 손석구, ‘뺑반’ 출연…류준열X공효진과 호흡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신예 손석구 / 사진제공=샛별당엔터테인먼트

신예 손석구 / 사진제공=샛별당엔터테인먼트

신예 손석구가 영화 ‘뺑반’에 캐스팅됐다.

‘뺑반’은 차에 대한 특유의 감각을 지닌 뺑반의 에이스 순경 민재(류준열)와 광역 수사대에서 뺑반으로 좌천된 형사 시연(공효진)이 스피드와 차에 대한 광기로 범죄까지도 서슴지 않는 재철(조정석)을 잡기 위해 힘을 합치는 카체이싱 액션 영화다.

손석구는 엘리트 검사 태호 역을 맡아 공효진과 호흡을 맞춘다.

단편 영화와 연극 무대를 통해 탄탄한 기본기를 다져온 손석구는 2016년 넷플릭스 미국 드라마 ‘센스8’ 시즌2에서 배두나를 쫓는 문형사 역으로 얼굴을 알렸다. 신인답지 않은 연기 내공으로 ‘센스8’ 시즌2에 이어 스페셜 에피소드 편까지 출연하게 된 손석구는 국내보다 해외에서 먼저 인지도를 높였다.

이후 손석구는 최근 종영한 tvN 수목드라마 ‘마더’에서 절대악 설악 역으로 깊은 인상을 남겼다.

‘뺑반’은 2018년 하반기 개봉 예정이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