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3’ 양요섭X배진영, 연예계 최강 소두의 만남 ‘막상막하’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KBS2 '해피투게더3'

사진=KBS2 ‘해피투게더3’

KBS2 ‘해피투게더3-내 노래를 불러줘’에서 연예계 ‘소두종결자’ 양요섭과 배진영의 만남이 성사됐다.

‘해피투게더3’(이하 ‘해투3’)의 오는 22일 방송은 ‘해투동-목요일 목요일은 즐거워 특집’과 ‘전설의 조동아리:내 노래를 불러줘-1등 가수 왕중왕전’으로 꾸며진다. 특히 ‘내 노래를 불러줘-1등 가수 왕중왕전’에서는 역대 ‘내 노래를 불러줘’에서 조기퇴근에 성공했던 가수들인 소찬휘-워너원-다비치-하이라이트가 출연해 1등 가수의 명예를 걸고 역대급 퇴근대결을 펼칠 예정이다. 이 가운데 본 방송에 앞서 양요섭-배진영 그리고 MC 김수용의 충격적인 쓰리샷이 공개돼 시선을 강탈한다.

공개된 스틸 속 양요섭과 배진영은 다정하게 머리를 맞대고 있는 모습. 두 사람 모두 CD한장으로 가려질법한 극강의 소두를 뽐내고 있어 시선을 강탈한다. 특히 얼굴에서 여백이라는 것은 찾아볼 수 없을 정도로 주먹만한 얼굴에 이목구비가 오밀조밀하게 들어차있는 모습이 감탄을 자아낸다. 더욱이 양요섭과 배진영은 쉽사리 누구의 얼굴이 더 작다고 말할 수 없을 정도로 박빙 소두 대결을 펼치고 있다.

그런가 하면 ‘소두종결자’ 양요섭-배진영 사이에 ‘대두종결자’ 김수용이 자리한 모습도 눈길을 끈다. 말 그대로 ‘극단적인 비교샷’이 탄생한 것. 양요섭-배진영 두 사람의 얼굴크기를 합친 크기를 능가할 정도로 압도적인 존재감을 드러내는 김수용의 얼굴이 폭소를 유발한다.

이날 진행된 녹화에서 양요섭은 떠오르는 소두 연예인인 배진영과 만나자마자 “우와 이분 얼굴 되게 작으시다”라며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 웬만큼 작은 얼굴들은 모두 양요섭과의 비교샷을 거쳐갔다고 할 수 있을 정도로 수많은 도전자들을 만나왔지만 배진영만큼 강력한 적수를 만난 적이 없었던 것. 급기야 ‘해투3’ 현장에서는 소두계의 양대 산맥 좌요섭-우진영 가운데에 서보는 때 아닌 ‘비교샷 열풍’이 불어 폭소가 이어졌다는 후문이다. 이에 이색적인 볼거리를 선사할 ‘소두종결자’ 양요섭-배진영의 만남에 기대감이 증폭된다.

‘해투3’는 오는 22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