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백의 신부”…’밥차남’ 최수영, 환한 미소로 ‘안녕’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밥상 차리는 남자' 최수영 비하인드 / 사진제공=에코글로벌그룹

‘밥상 차리는 남자’ 최수영 비하인드 / 사진제공=에코글로벌그룹

MBC 주말드라마 ‘밥상 차리는 남자’가 지난 18일 종영한 가운데, 최수영의 비하인드 사진이 공개됐다.

공개된 사진에서 최수영은 아름다운 신부의 모습이다. 흰 웨딩드레스를 입고 환하게 웃고 있다. 촬영 대기 시간에는 입술을 삐쭉 내밀며 귀여운 표정을 짓고 있어 눈길을 끈다.

최수영은 야외 결혼식으로 진행된 이번 촬영에서 쌀쌀한 날씨에도 불구하고 시종일관 밝은 표정으로 연기에 집중해 스태프들의 감탄을 샀다는 후문이다.

최수영은 ‘밥상 차리는 남자’를 통해 주말드라마의 주연으로서 활약하며 배우로서의 존재감을 보여줬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