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그대’ 신재하 “극중 궁셔리 캐릭터…럭셔리와 거리 멀어”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배우 신재하./사진제공=tvN '시를 잊은 그대에게'

배우 신재하./사진제공=tvN ‘시를 잊은 그대에게’

배우 신재하가 극중 ‘궁셔리’(궁상+럭셔리의 합성어) 캐릭터를 맡은 것에 대해 “실제와는 거리가 멀다”고 했다.

신재하는 20일 서울 영등포구 영등포 타임스퀘어에서 열린 tvN 새 월화드라마 ‘시를 잊은 그대에게’ 제작발표회에서 “럭셔리는 아니지만 궁상도 아닌 것 같다”고 말했다.

그는 ‘시그대’에서 10년 전까진 부자였으나 급작스럽게 망한 집안에서 자란 김남우 역을 맡았다. 극중에서 김남우는 툭하면 잘살았던 추억을 들춰내 힘들 현실에서 위로를 받는 인물이다.

신재하는 “물건을 하나사면 길게는 6~7년까지 쓰는 것 같다. 현재 갖고 다니는 가방도 고등학교 때 메던 것”이라고 말했다. 이에 사회를 보던 박슬기가 “그게 궁상 아니냐”고 말해 장내를 폭소케 했다.

‘시그대’는 병원 드라마의 주인공은 모두 의사라는 공식화된 틀을 깨고, 물리치료사, 방사선사 그리고 실습생 등 ‘코메디컬 스태프(Comedical staff):의사 외 보건의료 서비스를 제공하는 의료종사자들’을 주인공으로 내세운 최초의 병원 드라마다. 오는 26일 오후 9시30분에 처음 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