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남자 오수’ 이종현, 김소은·강태오 데이트 목격…레이저 눈빛 발사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그남자 오수' 이종현, 김소은-강태오 데이트 현장 목격/ 사진제공=(주)IMTV

‘그남자 오수’ 이종현, 김소은-강태오 데이트 현장 목격/ 사진제공=(주)IMTV

이종현의 눈빛이 질투로 가득찼다.

OCN 월화 로맨스 ‘그남자 오수’ 이종현(오수 분)이 김소은(서유리 분)과 강태오(김진우 분)의 데이트 현장을 목격했다.

지난 19일 방송된 ‘그남자 오수’에서는 유리(김소은 분)를 떠올리며 연신 웃음 짓는 오수(이종현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연애감 제로인 그가 연애감정을 느끼기 시작한 것. 유리도 오수와 있었던 상황을 떠올리며 간질간질한 감정을 숨기지 못하는 등 둘 사이에 묘한 핑크빛 기류가 흘러 시청자들의 설렘지수를 높였다.

하지만 유리가 진우(강태오 분)와 데이트를 나서는 모습이 공개돼 궁금증을 자아냈다. 사진 속 유리와 진우는 다정한 모습으로 시간을 보내고 있다. 진우는 유리에게 자신의 외투를 입혀주는 등 연인이라고 해도 믿을 정도로 달달한 분위기를 연출하고 있다.

때마침 오수는 두 사람이 함께 있는 현장을 목격했다. 그는 레이저라도 뿜어져 나올 듯한 강렬한 눈빛으로 두 사람을 바라보고 있다. 표정에서 강한 질투의 기운이 느껴지며 심상치 않은 이들의 애정전선을 예고하고 있다.

지난 방송에서도 오수는 유리와 진우의 다정한 모습을 보고 경적을 크게 울리고 지나가거나 말도 안 되는 이유를 대며 그녀를 불러 자판기 청소를 시키는 등 귀엽게 질투심을 표출했다.

‘그남자 오수’는 매주 월, 화요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