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상적 제복 자태”…’착한마녀전’ 이다해, 반전 매력 자랑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착한마녀전' 이다해 비하인드 / 사진제공=제이에스픽쳐스

‘착한마녀전’ 이다해 비하인드 / 사진제공=제이에스픽쳐스

SBS ‘착한마녀전’의 이다해가 비하인드 사진을 통해 반전 매력을 자랑했다.

이다해는 ‘착한마녀전’에서 1인 2역으로 열연 중이다. 공개된 사진에서는 극중 쌍둥이 동생 도희 역으로 분한 이다해의 면면이 담겨있다.

먼저 깔끔한 스튜어디스 제복 자태가 눈길을 끈다. 드라마에서는 좀처럼 웃는 모습이 드물었지만 환하게 웃는 모습이 포착됐다.

또 촬영 직전까지 대본을 보며 진지하게 연기를 준비하는 모습도 공개돼 인상적이다.

지난 방송분에서는 선희(이다해)를 사이에 둔 우진(류수영), 태양(안우연)의 신경전이 엔딩 장면으로 전파를 타며 본격적인 삼각 관계를 예고했다.

‘착한마녀전’은 매주 토요일 오후 8시 55분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