훈스, 오늘(20일) 신곡 <우리라고 쓰고 싶어> 발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훈스 / 사진제공=MMO, 프론트데스크

그룹 훈스 / 사진제공=MMO, 프론트데스크

남성듀오 훈스가 20일 오후 6시 신곡 <우리라고 쓰고 싶어>를 발표한다.

<우리라고 쓰고 싶어>는 첫 눈에 반한 사람을 만나러 갈 때 설레는 마음을 담은 곡이다. 로맨틱한 감정을 훈스만의 달콤한 멜로디와 가사로 풀어낸 풋풋한 사랑 노래라고 한다.

뮤직비디오는 멤버들이 직접 출연해 곡의 가사에 맞추어 좋아하는 이성을 위해 고백을 준비하는 내용을 표현했다.

오는 4월 18일 발매를 앞둔 첫 미니음반 역시 봄에 어울리는 따뜻하고 달달한 감성의 곡들로 채워질 예정이라고 한다.

훈스는 보컬을 담당하는 이상훈, 키보드를 치는 이종훈으로 구성된 동갑내기 팀이다. 지난 2016년 발매한 첫 싱글 <너에게 난>을 비롯해 <내가 싫어진 거 알아>, <굿나잇> 등으로 주목받았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