펜타곤 신원X우석, 서울패션위크 런웨이 오른다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그룹 펜타곤 신원(왼쪽), 우석. / 사진제공=큐브엔터테인먼트

그룹 펜타곤 신원(왼쪽), 우석. / 사진제공=큐브엔터테인먼트

그룹 펜타곤의 멤버 신원과 우석이 런웨이에 도전한다.

신원·우석은 오는 24일 동대문 디자인 플라자 아트홀 2관에서 열리는 헤라 서울 패션위크에서 원지연·이주호디자이너의 알쉬미스트(RSHEMIST) F/W 컬렉션 모델로 나선다.

20일 알쉬미스트 관계자는 “한국적 유스컬쳐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할 알쉬미스트의 컬렉션라인을 잘 소화할 수 있는 아이돌 그룹이라고 생각해 모델을 제의했다”고 밝혔다.

펜타곤의 신원과 우석은 큰 키와 남다른 몸매 비율을 갖춰 패션 모델에 제격이라는 반응이다. 두 사람이 런웨이에 오를 이번 컬렉션은 세대 간 소통이 끊어진 현대사회를 풍자한 영화 ‘배틀로얄’을 콘셉트로 펼쳐진다.

신원은 소속사 큐브엔터테인먼트를 통해 “런웨이에 서는 게 꿈이었는데 좋은 기회를 얻어 영광이고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우석도 “좋은 자리에 초대받아 런웨이에 설 수 있게 되어 영광”이라며 열심히 할 것을 약속했다.

펜타곤은 현재 오는 4월 2일 발매되는 새 음반과 다섯 번째 단독 콘서트 <텐타스틱 Vol.5 ~미라클~(TENTASTIC Vol.5 ~MIRACLE~)> 준비에 한창이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