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스’ 유세윤 “신동의 정체성은 댄서”

[텐아시아=정태건 인턴기자]
개그맨 유세윤 / 사진제공 무한걼ㅅ

개그맨 유세윤 / 사진제공=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

유세윤, 뮤지, 신동이 SUV로 다시 뭉친다. 재결합한 세 사람의 모습은 20일 방송되는 MBC 에브리원‘비디오스타’에서 공개된다.

SUV란 이름으로 활동했던 유세윤, 뮤지, 신동은 ‘비디오스타’에서 안무 제작에 대한 뒷 이야기를 밝힌다. 먼저 유세윤은 안무가로서의 신동이 카리스마가 있다며 “신동의 정체성은 댄서라고 생각”한다며 신동을 칭찬했다.

이어 유세윤이 “나는 워낙 춤을 못 춘다”고 덧붙이자 신동과 뮤지는 유세윤의 말에 동의하며 “단 한 번도 안 틀린 적이 없다”고 폭로했다. 신동은 “유세윤 때문에 (안무를) 쉽게 짰다”고 말하며 다음 곡의 안무 제작 의뢰는 거절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정태건 인턴기자 bigg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