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남자 오수’ 김연서, 솔직+당당 직진女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그남자 오수' 김연서/ 사진제공=FNC

‘그남자 오수’ 김연서/ 사진제공=FNC

OCN 월화드라마 ‘그남자 오수’의 김연서가 이종현의 마음을 얻을 수 있을까.

김연서는 ‘그남자 오수’에서 미모의 재벌가 손녀이자 솔직 당당한 매력을 가진 효진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치고 있다. 그는 맞선 자리를 착각해 나온 오수에게 호감을 느끼며 할아버지 대신 그의 카페에 찾아가는 등 적극적으로 다가가는 모습을 보였던 상황.

19일 방송된 ‘그남자 오수’ 5회에서는 효진이 오수(이종현 분)에게 더 적극적으로 다가갔다. 그는 우연히 만난 오수의 형 가나(허정민 분)의 술값을 대신 계산해줬다. 효진은 가나에게 자신의 조력자가 될 것을 요구했다.

특히 김연서는 이종현에 대한 호감을 적극적으로 드러내는 효진 역을 안정적인 연기력으로 소화했다. 솔직하고 당당한 매력을 거침없는 돌직구 말투 등을 통해 표현했다. 그의 직진녀 면모에 시청자들의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

연애감 없는 현대판 큐피드 오수와 연애 허당녀 유리(김소은)의 둘만 모르는 썸로맨스 ‘그남자 오수’는 매주 월, 화요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