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석훈, ‘마티네 콘서트’ 성황리 종료…”매끄러운 진행 솜씨 빛났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김석훈  / 사진제공=미스틱엔터테인먼트

배우 김석훈 / 사진제공=미스틱엔터테인먼트

배우 김석훈이 ‘2018 마티네 콘서트’를 지난 15일 성공적으로 마쳤다. 올해로 4년째 진행을 맡고 있는 성남아트센터 대표 브랜드 콘서트이다.

공개된 사진에는 부드러운 미소를 짓고 있는 김석훈의 모습이 담겨있다. ‘마티네 콘서트’의 첫 공연을 장식한 첼리스트 제임스 김과 인터뷰를 나누고 있다.

‘마티네 콘서트’는 2006년 시작, 2015년부터는 김석훈의 해설로 열리는 성남아트센터의 프로그램이다. 국내외 정상급 연주자들의 수준 높은 협연으로 관객들에게 클래식 음악의 즐거움을 선사하고 있다. 특히 올해는 ‘모차르트의 정원’이라는 부제로 매달 다채로운 연주를 들려줄 예정이다.

김석훈은 안정적인 진행 솜씨와 클래식에 대한 깊은 애정을 바탕으로 ‘마티네 콘서트’를 진행해왔다. 올해에도 어김없이 관객들을 찾아온 그는 매끄러운 진행과 연주자와의 알찬 인터뷰로 보다 풍성한 공연을 선사하며 문열 얼었다.

‘마티네 콘서트’는 올해 총 10회에 걸쳐 매달 셋째 주 목요일 경기도 성남아트센터 콘서트홀에서 개최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