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상, 오늘(20일) 평양공연 실무접촉 南수석대표 참석..”좋은 공연 위해 최선 다할 것”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겸 작곡가 윤상 /사진제공=오드아이앤씨

가수 겸 작곡가 윤상 /사진제공=오드아이앤씨

우리 예술단 수석대표로 나선 가수 겸 작곡가 윤상이 20일 오전 “북측에서 열리는 공연의 첫 협의를 하는 날이다. 최선을 다해 잘 듣고 돌아와 알려주겠다”고 밝혔다.

윤상은 이날 우리 예술단의 평양공연을 위한 남북 실무접촉을 위해 판문점 북측 통일각으로 향했다. 떠나기 전 서울 삼청동 남북회담본부에서 “오늘 협의에서는 공연에 대한 음악 이야기, 선곡에 관한 이야기가 주를 이룰 것 같다”고 설명했다.

남북은 오전 10시 통일각에서 오는 4월 초로 예정된 평양 공연에 대해 논의한다. 북측에서는 현송월 삼지연관현악단 단장 등이 참석할 예정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