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너원 “실망감 안겨 죄송…겸손하고 성숙해지겠다”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워너원,기자간담회

그룹 워너원이 19일 오후 서울 상암동 스탠포드호텔에서 열린 두 번째 미니음반 ‘0+1=1(I PROMISE YOU)’ 발매 기념 기자간담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사진=이승현 기자 lsh87@

그룹 워너원이 생방송 중 부적절한 발언을 한 것에 대해 직접 사과했다.

워너원은 19일 엠넷닷컴 스타라이브 서비스를 통해 생방송을 하려다가 카메라가 켜진 것을 인지하지 못하고 정산‧스케줄 등에 불만을 털어놔 물의를 빚었다. 일부 멤버의 욕설까지 고스란히 방송돼 논란은 더욱 커졌다.

워너원은 이날 공식 팬카페를 통해 직접 사과했다. 이들은 “저희를 사랑해주시고 응원해주시는 팬분들께 죄송한 마음에 직접 사과 드리고자 글을 올린다”며 “금일 라이브 방송에 앞서 팬분들께 좋지 못한 모습을 보여드리고 실망감을 안겨드려 죄송하다”고 밝혔다.

또한 “깊이 반성하며 앞으로 언제 어디서든 모든 행동에 신중하고 겸손한 그리고 성숙한 워너원이 되도록 하겠다. 여러분이 보내주시는 과분한 사랑 항상 잊지 않고 생각하며 더욱더 좋은 모습 보여드릴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워너원은 이날 오후 6시 두 번째 미니음반 <0+1=1(I PROMISE YOU)>를 발표하고 타이틀곡 <부메랑(BOOMERANG)>으로 주요 온라인 음원차트 1위를 석권했다. 이번 논란이 워너원의 활동에 어떤 영향을 끼칠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