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얀우비”…강타, 클럽 H.O.T. 앓이중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H.O.T. 강타/ 사진=강타 인스타그램

H.O.T. 강타/ 사진=강타 인스타그램

H.O.T. 강타가 ‘하얀우비’로 변함없는 팬사랑을 드러냈다.

강타는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하얀우비 #입고나왔는데 #비그침 #클럽에쵸티”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사진 속 강타는 H.O.T. 팬클럽을 상징하는 하얀우비를 입고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특히 과거 H.O.T. 시절을 떠올리게 하는 동안 외모가 눈길을 끈다.

H.O.T.는 최근 MBC ‘무한도전 토토가3’를 통해 17년 만에 재결합했다. 향후 이들의 행보에 팬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