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행소녀’ 제아 “혼자 사는 지금이 행복하다”

[텐아시아=정태건 인턴기자]
사진제공=MBN '비행소녀'

사진제공=MBN ‘비혼이 행복한 소녀, 비행소녀’

가수 제아가 혼자 사는 삶에 행복함을 느꼈다.

오늘(19일) 방송되는 MBN ‘비혼이 행복한 소녀, 비행소녀(이하 비행소녀)’에서 제아는 절친들과 홈파티를 즐긴다. 가수 황보와 안무가 배윤정, 버블시스터즈 출신 김수연이 제아의 집을 찾았다.

제아는 자신의 집을 찾은 절친들을 위해 스페인 요리 ‘감바스’를 준비했다. 그는 “간단한 조리법으로 깊은 풍미를 느낄 수 있는 스페인 요리”라며 “내 감바스 요리를 먹어보면 기절한다”고 자신했다. 맛을 본 절친 언니들은 ‘너무 맛있다’ ‘네가 혼자 살아서 너무 좋다’ ‘초대해줘서 고맙다’ 며 감탄했다.

이에 제아는 “내가 했는데 왜 이렇게 맛있냐”면서 “난 내가 한 요리를 맛있게 먹어주면 너무 행복하다. 그리고 혼자 사는 지금이 너무 행복하고 좋다”고 밝혔다.

‘비행소녀’는 오늘(19일) 오후 11시 MBN에서 방송된다.

정태건 인턴기자 bigg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