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세완, 공감 불러일으킨 ‘귀여운 짝사랑’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KBS2 ‘같이 살래요’의 박세완/사진=KBS2 ‘같이 살래요’ 방송 캡처

KBS2 ‘같이 살래요’의 박세완/사진=KBS2 ‘같이 살래요’ 방송 캡처

KBS2 주말드라마 ‘같이 살래요’(극본 박필주, 연출 윤창범) 박세완이 공감을 불러일으키는 짝사랑 연기를 펼쳤다.

지난 18일 방송된 ‘같이 살래요’에서 연다연(박세완)은 고등학생 때부터 좋아했던 재형(여회현)을 우연히 만났다.

연다연은 자신이 맞선을 봐야한단 사실도 잊은 채 재형을 따라갔다. 그가 이전과는 달라진 자신의 모습을 알아보지 못하자 서운해하면서도 금세 설레는 얼굴로 바뀌었다. 이후 연다연은 고등학생 시절 재형의 사진을 보며 그리워했다.

박세완은 오랜만에 마주친 첫사랑에 당황하다가도 한없이 기뻐하는 연다연 역을 현실감 있게 표현했다.

‘같이 살래요’는 매주 토, 일 오후 7시 55분 방송된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