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랑이보다 무서운 겨울손님’ 이진욱, 운수 나쁜 남자로 변신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영화 '호랑이보다 무서운 겨울 손님' 이진욱/사진제공=그린나래미디어

영화 ‘호랑이보다 무서운 겨울 손님’ 이진욱/사진제공=그린나래미디어

영화 ‘호랑이보다 무서운 겨울손님’ 이진욱의 스틸컷이 공개됐다.

영화에서 이진욱은 한 때 소설가를 꿈꿨으나 지금은 대리운전 알바로 먹고 사는 남자 경유 역을 맡았다.

경유는 여자친구 집에서 얹혀 살다 영문도 모른 채 버림을 받고, 패스트푸드 아르바이트에 지원하지만 나이만 많고 경력도 없어서 고배를 마신다. 결국 달랑 하나뿐인 자격증인 운전면허증을 가지고 대리운전 알바생으로 차가운 겨울날을 버틴다.

이광국 감독은 “영화에서 경유는 웃는 모습이 거의 없지만 잘 웃을 줄 아는 사람이면 좋겠다는 생각을 했었다”고 말했다. 이어 “(이)진욱씨를 처음 만났을 때 간간이 웃는 진욱씨의 얼굴과 눈빛에서 많은 이야기들이 담겨있다는 인상을 받았고 경유가 가지고 있는 쓸쓸함들을 느낄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이 감독은 “진욱씨는 촬영 내내 경유의 곤경과 난처함, 그리고 쓸쓸함을 전에 보지 못했던 담백함으로 훌륭하게 표현했다”고 평했다.

배우 이진욱, 고현정 주연의 영화 ‘호랑이보다 무서운 겨울손님’은 오는 4월 12일에 개봉될 예정이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