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가맨2’ 이혜영, 10년 만에 방송 출연 이유는? “워너원 때문”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슈가맨2' 방송 화면 캡처

‘슈가맨2’ 방송 화면 캡처

탤런트 이혜영이 10년 만에 방송 출연을 한 이유로 그룹 워너원을 꼽았다.

18일 방송된 JTBC ‘슈가맨2’에서다. 이날 이혜영이 유재석 팀의 슈가맨으로 등장했다. <라 돌체 비타>를 부르며 화려한 퍼포먼스를 선보여 관객들의 박수를 받았다.

이혜영은 “‘내조의 여왕’ 이후 방송을 쉬었다”고 말했다 “2011년 두 번째 결혼을 했다. 가정생활에 집중하느라 방송과 떨어져 내 삶을 살았다”고 설명했다.

이혜영은 “(섭외) 연락은 왔는데 제대로 준비를 하고 방송을 해야겠다고 생각해서 거절했다”며 “‘슈가맨’에서 또 연락이 왔길래 ‘워너원이 나오면’이라고 조건을 걸었는데 진짜 나온다고 하더라. 약속을 지켜야 했다”며 출연 이유를 설명했다.

이혜영은 “워너원 팬이다”라고 밝히며 “여기 있는 사람들은 내가 다 뽑은 사람들이다. 매일 투표했다”며 ‘덕밍아웃’했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