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가맨2’ 이혜영 소환…”방송 수준 아니라 라이브는 못해”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슈가맨2' 방송 화면 캡처

‘슈가맨2’ 방송 화면 캡처

탤런트 이혜영이 18년 만에 음악 무대로 복귀했다. 18일 방송된 JTBC ‘슈가맨2’에서다.

이날 이혜영이 유재석 팀의 슈가맨으로 등장했다. <라 돌체 비타>를 부르며 화려한 퍼포먼스를 선보여 관객들의 박수를 받았다.

이혜영은 “라이브를 하고 싶었는데 방송을 할 수준이 아니라…”라고 고백하면서 “라이브는 못하더라도 즐거움을 주고 싶었다”고 설명했다. 그는 “태어나서 한 번도 라이브를 한 적이 없다”고 덧붙였다.

이혜영은 “다른 슈가맨들은 ‘몸이 기억한다’고 하던데 난 노래 가사도 기억이 안 나더라. 틀려도 노래는 (립싱크라) 제대로 나가니까”라며 당당하게 말해 웃음을 유발했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