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리네2’ 이효리, 박보검 미소에 심쿵 “너와 함께 햇살이 왔다”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효리네 민박2' 방송 화면 캡처

‘효리네 민박2’ 방송 화면 캡처

배우 박보검이 제주도에서 하고 싶은 일들을 털어놨다. 18일 방송된 JTBC ‘효리네 민박2’에서다.

이날 임직원과 알바생들의 티타임을 가졌다. 박보검은 해보고 싶었던 일이 있느냐는 질문에 “해산물 먹기, 사장님에게 음악 배우기, 요가 수업, 사진 찍기”를 얘기했다.

박보검은 이렇게 얘기하며 이효리를 보고 웃었다. 이효리는 “그렇게 웃지 마. 설렌다”며 좋아했다. 이효리는 또 “너와 함께 햇살이 왔다”고 덧붙였다.

이에 이상순은 표정이 굳었다. 그는 “웃을 때 윤아를 보고 웃어라. 아무리 웃겨도”라며 질투해 웃음을 유발했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