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이다희X이상엽, 시청률 제조기의 활약 ‘기대’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런닝맨' 스틸 / 사진제공=SBS

‘런닝맨’ 스틸 / 사진제공=SBS

오늘(18일) 방송되는 SBS ‘런닝맨’에 시청률 ‘최고의 1분’ 제조기로 통하는 이다희와 이상엽이 출연한다.

최근 ‘런닝맨’ 녹화에서는 새로운 ‘2018 글로벌 프로젝트’가 공개됐다. 4주 간의 특급 프로젝트를 함께 할 게스트로 이다희, 이상엽, 홍진영, 강한나가 전격 등장했다.

네 사람 모두 ‘런닝맨’에서 하드캐리 활약을 펼쳤던 인물. 특히 이다희와 이상엽은 ‘런닝맨’ 출연 당시 역대 최고급 활약으로 시청률 ‘최고의 1분’을 장식한 주인공들이다.

앞서 이다희는 이광수를 향한 독설 “너 얌생이구나”라는 한 마디로 강렬한 임팩트를 남기며 ‘순간 최고 시청률’ 13%를 기록했고, 주요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순위까지 휩쓸었다. 이상엽 역시 이다희 독설에 버금가는 “우주쓰레기”라는 단어로 ‘순간 최고 시청률’ 9.3%를 기록하며 2주 연속 ‘최고의 1분’ 주인공에 등극했다.

이다희는 이번 촬영에서도 존재감을 과시했다. 등장하자마자 “이광수를 위해 준비한 선물이 있다”며 야심차게 선물을 줬는데, 전혀 예상치 못한 선물로 모두를 경악시켰다.

‘런닝맨’은 이날 오후 4시 50분에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