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현무 팬클럽 ‘아이 러브 현무’, “팬미팅 너무 오래 기다렸다”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MBC '나 혼자 산다' 방송 캡쳐

/사진=MBC ‘나 혼자 산다’ 방송 캡쳐

방송인 전현무 팬클럽이 전현무의 대상 수상 축하를 위해 케이크를 준비했다.

16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전현무의 팬클럽 2탄이 공개된 가운데 전현무의 팬클럽 운영진이 그를 위해 편지를 읽었다.

전현무의 오랜 팬은 “MBC 방송연예대상을 너무 축하드린다며 전보다 더 바빠진 건지 그동안 너무 오래 기다렸다”며 섭섭함을 털어놨다.

이어 “그나마 일상과 소식을 잘 알 수 있는 ‘나 혼자 산다’를 통해 오빠의 일상을 즐겁게 보고 있다”며 “일하면서 좋은 동료들이 생긴 것 같아 더 좋아 보인다”고 했다.

또 “나래학교에서 혜진 언니와 19금 개그, 화보 촬영 때 멋지게 차려입고 개구진 표정으로 촬영하는 모습은 오빠다웠다”며 “꼭 오래오래 ‘나혼자산다’ 방송 했으면 좋겠다”는 바람을 전했다.

팬은 “‘아이러브 현무’ 팬카페에 글도 자주 남겨줬으면 좋겠다”고 요청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