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규, 7월 12세 연하 뮤지컬 배우 허신애와 재혼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개그맨 김성규

개그맨 김성규

개그맨 김성규가 오는 7월 재혼한다.

16일 한 매체는 김성규가 오는 7월7일 서울 KT여의도컨벤션웨딩홀에서 12세 연하의 뮤지컬 배우 허신애와 결혼식을 올린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김성규와 허신애는 지난해 여름 연출자와 뮤지컬 배우로 처음 만났다. 이들은 교제 9개월 만에 부부로 결실을 맺게 됐다.

김성규는 1994년 KBS 10기 공채 개그맨으로 데뷔했다. 동기로는 조혜련 송은이 김생민 지석진이 활동 중이다. ‘개그콘서트’에서 이병진 황마담과 ‘아담패밀리’ 코너로 인기를 얻었다. 이후 공연 쪽으로 눈을 돌린 김성규는 대학원에서 연출 공부를 시작, 현재 연극 ‘골든타임’, 뮤지컬 ‘ 프로포즈 못 하는 남자’의 예술감독으로 활약 중이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