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종현, ‘라이프 온 마스’ 캐스팅…정경호와 호흡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배우 노종현/사진제공=바이브 액터스

배우 노종현/사진제공=바이브 액터스

배우 노종현이 OCN 새 드라마 ‘라이프 온 마스’에 출연한다.

‘라이프 온 마스’는 불의의 사고를 당한 형사가 1988년으로 돌아가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범죄 드라마다. 영국BBC에서 방영된 동명의 드라마를 리메이크했으며 JTBC ‘무정도시’ tvN ‘굿 와이프’를 연출한 이정효PD가 메가폰을 잡는다.

노종현은 주인공 태주(정경호)이 깨어난 1988년의 경찰서 강력계 신참 조남식 역을 연기한다. 조남식은 꼼꼼함이 지나쳐 선배들에게 굼뜨다고 혼나지만 붙임성이 좋고 서글서글해 누구와도 잘 어울린다. 태주의 곁에서 그의 새로운 수사방식을 배우면서 경찰로 성장한다.

동국대학교 연극학부 출신인 노종현은 지난해 11월 종영한 tvN 월화극 ‘이번 생은 처음이라’로 데뷔했다. 지난 2월에는 OCN 4부작 드라마 ‘쇼트’에서 쇼트트랙 선수 맹만복 역을 맡아 안방극장에 깊은 인상을 줬다.

‘라이프 온 마스’는 오는 4월 방영되는 ‘미스트리스’ 후속으로 편성돼 6월 안방극장을 찾는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