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위치’ 장근석X조희봉X신도현X안승환, 유쾌통쾌상쾌 ‘사기꾼 4인방’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씨제스 프로덕션

/사진=씨제스 프로덕션

SBS 새 수목드라마 ‘스위치-세상을 바꿔라’(극본 백운철 김류현, 연출 남태진) 장근석. 조희봉, 신도현, 안승환의 모습이 담긴 스틸컷이 16일 공개됐다.

네 사람은 극중에서 환상의 호흡을 자랑하는 사기꾼 군단으로 활약할 예정이다. 장근석은 검사가 되기 위해 사법고시를 준비할 만큼 뛰어난 두뇌를 가지고 있지만 검사가 되지 못한 ‘천재 사기꾼’ 사도찬 역을 맡았다. 조희봉은 변장, 특수 분장에 능하고 말발이 좋아 바람잡이 역할을 하는, 사도찬의 친형 같은 존재인 봉감독 역을 연기한다.

신도현은 사도찬의 말이라면 무조건 따르는, 간호사 출신 사기전문 배우 소은지, 안승환은 사교성 없고 시니컬하지만 해킹 솜씨 하나만은 최고인 천재 해커 전인태를 맡았다.

제작진이 공개한 사진 속에는 장근석과 조희봉, 신도현, 안승환 등 4인의 ‘사기단’이 어두컴컴한 터널을 통과하며 그리고 고층의 빌딩을 배경으로 한자리에 모여 있다. 사기단의 필두에 나선 사도찬은 자신만만하고 당당한 미소를 짓고 있다. 봉감독은 개성 넘치는 패션 스타일과 선글라스, 여유 있는 미소로 사기꾼의 관록을 보여준다. 소은지는 늘씬한 기럭지와 우월한 몸매를 뽐내며 모델 같은 워킹 포즈를, 전인태는 댄디한 수트 차림으로 천재 해커의 모습을 선보였다.

제작진은 “네 명의 사기꾼 사이에 연관된 사연과 인연들이 극의 흐름에서 색다른 재미를 안기게 될 것”이라며 “네 사람이 펼칠 통쾌한 사기 한 방은 어떤 내용일지, 네 사람의 각별한 사기 호흡은 어떻게 그려지게 될지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스위치’는 ‘리턴’ 후속으로 오는 28일 처음 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