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는 내 운명’ 명서현, 남편 정대세 대신 스튜디오 녹화 참여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SBS '너는 내 운명'

/사진=SBS ‘너는 내 운명’

SBS 예능프로그램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이하 ‘너는 내 운명’) 정대세의 아내 명서현이 스튜디오에 출격한다.

오는 19일 방송될 ‘너는 내 운명’에서는 지난주에 이어 정대세의 에히메현 가족 휴가 2탄이 계속된다. 이 가운데 정대세의 아내 명서현이 스튜디오 녹화에 남편 대신 등장했다.

명서현은 녹화 시작과 동시에 “남편이 처음엔 자기도 엄청 긴장했으면서 지금은 엄청 (방송) 선배처럼 (조언한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정대세는 가족 맞춤형 휴가를 위해 다양한 코스를 선보였다. 정대세가 첫 번째로 선택한 장소는 일본의 관광지에서 쉽게 찾아볼 수 있는 인력거였다. 정대세는 아내와 아이들을 위해 인력거꾼을 자처해 운동선수다운 체력을 자랑했다.

이어서 정대세 가족은 아이들 맞춤형 코스인 동물원을 찾았다. 하지만 이 모습을 스튜디오에서 지켜보던 MC와 출연자들은 다소 기괴한 일본 동물원의 풍경에 깜짝 놀랐고 “이런 장면은 처음 보시는 시청자 분들이 많을 것 같다”며 경악을 금치 못했다.

뒤이어 순탄한 휴가를 즐기던 정대세 가족에게 위기가 찾아왔다. 마쓰야마성에서 중요한 물건을 잃어버린 것. 이로 인해 정대세와 명서현이 ‘멘붕’에 빠지는 모습을 보여 정대세 가족 휴가의 향방은 어떻게 될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명서현의 스튜디오 첫 녹화 현장과 MC들을 깜짝 놀라게 한 일본 동물원은 어떤 모습일지는 오는 19일 오후 11시10분 방송되는 ‘너는 내 운명’에서 공개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