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식당2’ 측 “오늘(16일) 마지막 영업, 완벽한 피날레 보여줄 것”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윤식당2' 포스터/사진제공=tvN

‘윤식당2’ 포스터/사진제공=tvN

tvN 예능 프로그램 ‘윤식당2’가 16일 종영한다.

‘윤식당2’는 배우 윤여정, 이서진, 정유미, 박서준이 스페인 테네리페섬 가라치코 마을에서 한식당을 운영하는 이야기를 담는다. 지난 1월 첫 방송을 시작해 방송 5회 만에 시청률 16%(닐슨코리아, 유료플랫품 기준)를 넘기며 역대 tvN 예능 시청률 1위에 오르는 등 열렬한 호응을 얻었다.

가라치코 마을의 동화 같은 풍경과 이웃의 소박한 이야기는 안방극장에 따뜻함을 안겼다. 인도네이사 발리를 배경으로 한 시즌1에서 손님 대부분이 관광객이었던 것과 달리, 시즌2에서는 마을 주민들이 주로 방문해 색다른 재미를 안겼다.

제작진은 “한식을 맛있게 즐기고 윤식당 식구들을 따뜻하게 대해 준 가라치코 마을 주민들께 다시 한 번 감사인사 드린다. 현지주민들의 폭발적인 반응에 제작진도 무척 기쁘고 한식에 대한 자부심에 뿌듯했다”고 전했다.

배우들의 호흡도 볼거리였다. 시즌1부터 출연해온 윤여정, 이서진, 정유미는 한 단계 발전한 요리·식당 운영 능력을 보여줬다. 새로 합류한 박서준은 미리 스페인어를 공부해 손님들과 적극 소통하며 시청자들에게 호평 받았다.

이와 관련해 제작진은 “멤버들이 매일 퇴근 후 숙소에서 밤마다 문제점을 공유하고 다음 날을 위한 계획을 세웠다. 시행착오를 겪고 이를 해결해 나가면서 노하우도 쌓이고 멤버들 간 호흡도 더욱 돈독해졌다”며 “10화에서는 기나긴 영업전쟁을 마친 윤식당의 완벽한 피날레를 만나볼 수 있을 것”이라고 귀띔했다.

또한 “‘윤식당2’를 보면서 금요일 밤마다 소소한 행복을 느끼고 치유 받았다는 시청자 분들의 말씀에 감사드린다. 끝까지 좋은 방송으로 보답하겠다”고 덧붙였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