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CT 2018’, 아이튠즈 전 세계 22개 지역 1위 ‘글로벌 질주’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NCT 2018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NCT 2018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신개념 그룹 NCT(엔시티)가 초대형 프로젝트 ‘NCT 2018’ 앨범으로 세계를 사로잡았다.

NCT의 소속사 SM엔터테인머트는 “지난 14일 공개된 <엔시티 2018 엠파시(NCT 2018 EMPATHY)>는 아이튠즈 종합 앨범 차트에서 캐나다·핀란드·노르웨이·오스트리아·뉴질랜드·러시아·우크라이나·멕시코·브루나이·인도·인도네시아·라트비아·페루·터키·말레이시아·싱가포르·홍콩·대만·필리핀·태국·베트남·몽골 등 전 세계 22개 지역 1위에 올랐다”고 16일 밝혔다.

글로벌 인기에 보답하기 위해 NCT는 오늘(16일) 오후 1시부터 네이버 V 라이브의 공식 채널을 통해 5회에 걸쳐 릴레이 생방송에 나선다. 18명의 멤버들이 다섯 개 팀으로 나뉘어 다채로운 모습을 선보일 예정이다.

‘NCT 2018’의 네 번째 주자로 나선 NCT 127은 지난 15일 Mnet ‘엠카운트다운’에 출연해 신곡 <터치(TOUCH)>의 무대를 선보였다. 밝고 경쾌한 봄 분위기의 음악과 잘 어울리는 화사한 매력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는 평가다. 이들은 오는 17일 MBC ‘쇼! 음악중심’, 18일 SBS ‘인기가요’에도 출연한다.

<엔시티 2018 엠파시>는 NCT 127·NCT U·NCT DREAM 등 다양한 멤버 조합의 음악들로 구성됐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