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TV’ 신동X동해, 누구도 막을 수 없는 ‘흥 듀오’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슈퍼주니어 신동X동해 / 사진제공=슈퍼TV

슈퍼주니어 신동X동해 / 사진제공=슈퍼TV

그룹 슈퍼주니어의 신동과 동해가 ‘댄스 듀오’를 결성한다. 오는 16일 오후 11시 30분 XtvN과 tvN에서 동시 방송되는 ‘슈퍼TV’ 8회에서 공개된다.

이날 방송은 슈퍼주니어의 ‘우리 동거했어요’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특은 희철과, 은혁은 예성과, 신동은 동해와 각각 커플이 되어 하루를 함께 보내는 모습을 담는다.

이런 가운데 방송에 앞서 공개된 스틸컷에는 이른바 ‘방구석 노래방’을 개장한 신동과 동해의 모습이 담겨 눈길을 끈다.

동해는 금빛 마이크를 들고 노래를 부르고 있다. 자신의 노래에 완전히 심취한 표정이다. 신동은 열창하는 동해를 바라보면서 흐뭇한 미소를 짓고 있다.

제작진은 “동해는 마이크에 에코 효과를 빵빵하게 넣고 실제 노래방에 온 것처럼 기분을 만끽했다”며 “신동은 동해의 감미로운 애창곡 메들를 들으며 동생이 귀여운 듯 흐뭇한 눈빛을 보냈다”고 말했다. 두 사람은 노래에 이어 댄스도 선보였다. 마치 미리 연습한 듯 완벽한 칼군무로 감탄을 자아냈다고 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