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나래, 제30회 ‘한국PD대상’ 코미디어 부문 수상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개그우먼 박나래/사진제공=JDB엔터테인먼트

개그우먼 박나래/사진제공=JDB엔터테인먼트

개그우먼 박나래가 지난 15일 열린 제 30회 ‘한국PD대상’ 시상식에서 출연자상 코미디언 부문 트로피를 받았다.

‘한국PD대상’은 현직 PD들이 직접 심사에 참여, 자유언론과 사회·문화발전에 기여한 PD와 방송인에게 상을 수여하는 자리다.

박나래는 “PD님들께서 주시는 상이어서 그런지 의미가 남다르고 기분이 좋다”며 “너무나 행복하게도 좋은 제작진과 스태프 분들을 만나서 좋은 프로그램 할 수 있는 거 같다. 이렇게 큰 상 주셔서 진심으로 감사하고 앞으로도 유쾌한 웃음 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저를 아껴주시고 응원해 주시는 시청자 분들과 팬 분들께도 감사하다는 말씀 꼭 드리고 싶다. 항상 여러분의 사랑에 보답할 수 있도록 더 열심히, 이 몸 부서질 때까지 파이팅하겠다”고 덧붙였다.

박나래는 그동안 공개 코미디, 리얼리티, 토크쇼, 여행 등 다양한 프로그램에 출연했다. 뿐만 아니라 작년 연말에는 대중들의 궁금증을 풀어줄 ‘나래바(Bar)’의 이야기를 담은 책 ‘웰컴 나래바’를 출간하며 작가에도 도전했다. 또 디제잉으로 다양한 곳에서 DJ 실력을 발휘했다.

 

박나래는 현재 ‘나 혼자 산다’ ‘박나래의 복붙쇼’ ‘짠내투어’ ‘비디오스타’ 등 다수의 프로그램에 출연 중이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