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생에 웬수들’ 안재모, 고나연에 기습 뽀뽀 “제 애인입니다”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MBC '전생에 웬수들' 방송화면

사진=MBC ‘전생에 웬수들’ 방송화면

MBC ‘전생에 웬수들’의 안재모가 고나연에게 기습 뽀뽀를 했다.

15일 방송된 ‘전생에 웬수들’에서는 민은석(안재모)이 전 남자친구에게 시달리는 최고봉(고나연)을 구해냈다.

민은석은 전 남자친구와 이야기를 나누는 최고봉을 발견했다. 그리고 최고봉이 전 남자친구에게 무시 당하자 갑자기 나타나 “그만 하시죠”라고 말했다. 이에 전 남자친구는 “누구냐”고 물었고, 민은석은 “애인입니다”라고 답했다.

이에 전 남자친구는 “애인인 거 증명해봐”라고 말했고, 민은석은 최고봉에게 기습 뽀뽀를 했다. 이후 민은석은 “이제 됐습니까? 제 애인 앞에서 사라져 주시죠”라고 멋지게 말했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