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끼줍쇼’ 구하라, 긍정 에너지X싹싹한 성격 ‘매력 자판기’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가수 구하라/JTBC ‘한끼줍쇼’ 방송 캡처

가수 구하라/사진=JTBC ‘한끼줍쇼’ 방송 캡처

JTBC 예능‘한끼줍쇼’에서 구하라가 특유의 긍정 에너지를 발산했다.

지난 14일 방송된 ‘한끼줍쇼’에서는 구하라가 신성우와 함께 밥동무로 등장해 서울 북아현동에서 저녁 한 끼에 도전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경규와 한 팀을 이뤄 한 끼에 도전하게 된 구하라는 굵은 빗줄기와 추운 날씨 속에서도 시종일관 미소를 잃지 않았다. 연이은 실패에도 무너지지않고 재빨리 다른 집을 공략하며 ‘긍정 하라’의 면모를 드러낸 것.

여러 번의 도전 끝에 구하라는 집 안에 다람쥐 터널이 있어 관심을 모았던 ‘다람쥐 집’에 입성해 한 끼를 하게 됐다. 대문이 열리자마자 밝은 목소리로 다람쥐 집 가족들에게 반갑게 인사했고 빠르게 밑반찬들을 나르며 이모님의 식사 준비를 돕는 등 싹싹한 성격으로 보는 이들을 기분좋게 만들었다.

이날 구하라는 환한 웃음으로 어른들에게 예의 바른 모습을 갖추며 방송을 훈훈하게 만들었다. 이모님의 귀가를 위해 설거지 마무리를 돕는가 하면 아버님의 아코디언 연주에 맞춰 노래를 부르며 낯선 타인 앞에서도 친절한 구하라의 매력을 보여줬다.

구하라는 tvN, OLIVE 예능 ‘서울메이트’에서도 시청자들과 만나고 있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