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흥국, ‘미투’ 폭로 재차 부인…”법적 대응 준비中”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김흥국,대중문화예술상

가수 김흥국 / 사진=이승현 기자 lsh87@

가수 김흥국이 성폭력 고발 운동 ‘미투'(Me too·나도 당했다)에 지목된 가운데, 소속사 측이 “해당 여성이 주장하는 성폭력은 없었다. 법적 대응을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지난 14일 A씨는 MBN ‘뉴스8’에서 2016년 김흥국이 만취한 상태에서 자신을 성폭행했다고 주장했다.

15일 김흥국은 소속사를 통해 A씨의 주장을 전면 부인했다. 그는 “오해를 불러일으킬만한 상황을 만든 것은 잘못이다. 사랑하는 아내와 자녀들이 오해하지 않았으면 하고, 저와 관계된 모든 분들에게 심려 끼쳐 드려 죄송하다”고 했다.

소속사 관계자는 “A씨가 불순한 의도로 김흥국에게 접근한 증거가 있다. 고문 변호사를 통해 명예훼손과 무고 등 법적 대응을 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