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세종 측 “‘여우 각시별’ 제안 받은 적 없어”(공식)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배우 양세종./사진제공=굳피플

배우 양세종./사진제공=굳피플

배우 양세종 측이 “SBS 새 드라마 ‘여우 각시별’(극본 강은경, 연출 신우철) 제안 받은 적이 없다”고 15일 텐아시아에 밝혔다.

앞서 한 매체는 양세종이 ‘여우 각시별’ 남자 주인공 역할로 유력하다고 보도했다. 이 작품은 앞서 현빈이 제안을 받고 고사한 작품이기도 하다. 구체적이 방송 시기는 미정이다.

‘여우 각시별’은 각자 다른 이유로 결핍을 지닌 두 남녀가 만나 서로의 마음 속 상처를 치유해가는 이야기를 담은 멜로드라마다.

남자주인공은 20대 중반의 천재 광고기획자이자 성공의 아이콘으로 우뚝 서지만 생애 최고의 순간 최악의 사고를 당하는 인물이다. 현재 여자주인공은 박신혜가 검토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