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호준X유연석, 커피 트레일러 타고 기부행사 동참

[텐아시아=정태건 인턴기자]
배우 손호준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배우 손호준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배우 손호준과 유연석이 따뜻한 기부 문화를 알리기 위해 커피 트레일러를 움직였다.

손호준과 유연석은 지난 14일 오후 12시 서울 여의도 IFC몰에서 퍼네이션(Funation) 프로젝트 ‘커피프렌즈’ 이벤트를 진행했다. 그들은 약 2시간 동안 200여명의 시민들에게 무료로 음료를 제조해 건넸다.

‘커피프렌즈’는 ‘커피 한 잔을 마시는 시간과 비용으로도 기부가 가능하다’는 취지를 살린 이벤트다. 트레일러 앞에 모금함을 비치해 자유로운 기부 환경을 조성했다.

평소 두 사람은 쉽고 재미있는 방법으로 기부를 하는 ‘퍼네이션(Funation)’ 문화에 꾸준히 관심을 가져왔다. 이에 오랜 준비 끝에 ‘커피프렌즈’ 를 계획하게 됐다.

손호준, 유연석의 따뜻한 마음을 응원하기 위해 많은 팬들이 이른 시간부터 현장을 찾았다. 근처 직장인들까지 이색적인 기부 문화 이벤트에 발길을 멈추고 동참했다. 특히 커피 트레일러 운영을 위해 바리스타 수업까지 들었던 손호준은 커피 제조에 정성을 쏟았다.

손호준, 유연석은 앞으로도 커피 트레일러를 통한 기부 문화를 응원할 계획이다. 릴레이 형식으로 모금된 수익금은 연말에 전액 기부될 예정이다.

정태건 인턴기자 bigg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