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목식당’ 백종원, 국수집 사장에 “성격 고쳐야 해”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SBS '골목식당'

/사진=SBS ‘골목식당’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백종원이 다시 한 번 국수집 사장님을 만난다.

15일 방송될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는 백종원이 화제의 국수집을 다시 찾는 모습이 공개된다.

국수집 사장님과 서먹한 기류 속에 조심스럽게 말을 꺼낸 백종원은 “사장님의 육수를 바꿀 생각은 없다. 다만 원가는 낮추고 싶다”며 사장님에게 원가 계산법을 알려줬다. 사장님 역시 이를 수긍했다.

하지만 이내 백종원은 “성격 고쳐야 해”라며 호통을 쳤는데 두 사람이 극적 화해를 이룰 수 있을지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또 필스트리트의 최종 리뉴얼 오픈 현장이 공개된다. 리뉴얼 오픈을 앞둔 가게들은 백종원의 솔루션 마스터는 물론 장사노하우까지 전수 받아 손님 맞을 준비를 완벽히 끝냈다.

함박스테이크로 메뉴 변경 후 첫 장사를 앞둔 스테이크집은 백종원과 돈스파이크를 첫손님으로 맞았다. 고기 앞에서 한없이 냉정한 돈스파이크는 함박스테이크를 맛본 뒤 “제 점수는 85점!”이라며 후한 점수를 줬다. 백종원은 “딸이 기다린다”며 세정을 위해 함박스테이크를 했다.

이밖에 평소 오랜 조리시간으로 손님을 한없이 기다리게 했던 즉석떡볶이 집은 빨라진 스피드를 자랑했다. 단골손님들도 “떡볶이 엄청 빨리 나온다”며 빨라진 조리 속도를 반겼고, 新 메뉴인 ‘왕튀 떡볶이’에 대한 호평도 이어졌다.

이에 구구단의 ‘떡볶이파’ 보스들인 하나와 세정이 직접 시식에 나섰는데, 그 결과는 16일 오후 11시20분에 방송되는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