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CT 합류’ 정우·루카스·쿤 “설레고 행복해… 열심히 하겠습니다”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nct,쇼케이스

그룹 NCT 2018이 14일 오후 서울 고려대학교 화정체육관에서 열린 <NCT 2018 EMPATHY>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완전체로 모였다. / 사진=이승현 기자 lsh87@

NCT의 정우·루카스·쿤이 ‘NCT 2018’ 합류 소감과 각오를 밝혔다. 14일 오후 서울 고려대학교 화정체육관에서 열린 <NCT 2018 EMPATHY>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에서다.

NCT는 SM이 2016년 내놓은 신개념 그룹이다. 개방성과 확장성에 초점을 맞춘 그룹이다. 멤버 수에 제한이 없고 다양한 구성의 조합으로 활동한다. 세계 각국 도시의 멤버들이 ‘꿈’이라는 공통분모를 통해 NCT로 하나 된다는 세계관을 내세운다.

이런 가운데 올해 ‘NCT 2018’이 출격한다. 태용·태일·재현·윈윈·유타·도영·쟈니·마크·해찬·제노·재민·지성·런쥔·천러·텐·정우·루카스·쿤 등으로 구성된 NCT의 새로운 프로젝트팀이다. 이 중 정우·루카스·쿤이 이번부터 합류하게 됐다.

이날 생애 첫 쇼케이스에 선 정우는 “긴장되고 설렌다”며 “저랑 루카스, 쿤 형 앞으로 열심히 해서 좋은 모습 보여드리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루카스는 “NCT가 돼서 너무 좋고 행복하다. 앞으로 좋은 무대 많이 보여드릴 것”이라고 말해 기대를 높였다. 쿤은 “NCT 멤버들과 중국에서 데뷔 무대를 꾸민 적이 있다. 한국에서는 처음이라 새롭다. 앞으로 열심히 하겠다”고 말했다.

앞서 NCT 2018은 독특한 프로모션으로 기대치를 높였다. NCT의 정체성과 멤버들을 소개하는 <NCT 2018 Yearbook>, NCT의 세계관을 다큐멘터리 형식으로 담은 <NCTmentary> 영상을 비롯해 NCT 127의 <BOSS>, NCT U 태용X텐의 <Baby Don’t Stop>, NCT DREAM의 <GO>, NCT 127의 <TOUCH> 등의 뮤직비디오를 선 공개한 것. 이 영상들은 유튜브에서 조회수 총합 6000만 건을 넘어서며 국내외 팬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었다.

<NCT 2018 EMPATHY>에는 서울을 기반으로 활동하는 NCT 127, 멤버들이 다양한 조합으로 활동하는 연합팀 NCT U, 10대 멤버로 구성되는 청소년 연합팀 NCT DREAM 등의 곡이 각각 실렸다. 앞서 선 주문량만 20만 장을 돌파해 화제를 모았다. 이날 오후 6시에 음원이 공개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