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림남2’, 민우혁의 슬기로운 사위 생활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사진제공=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2'

사진제공=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2’

뮤지컬 배우 민우혁이 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이하 살림남2)에서 장모님에게 예쁨 받는 비결을 보여준다.

14일 방송되는 ‘살림남2’에서 민우혁은 토라진 장모님을 달래기 위해 분투한다. 앞선 녹화에서 민우혁 부부는 시어머니를 모시고 외출을 나갔고 그 사이 장모님이 집안일을 맡았다. 쉴 틈 없이 일하던 장모님은 식사 시간이 지날 때까지 민우혁 부부에게 연락이 없자 김밥으로 홀로 끼니를 때웠고 “친정엄마는 딸네 집오면 앉아있을 시간이 없다”며 서운한 마음을 내비쳤다.

외출에서 돌아온 이세미는 저녁도 먹지 않고 집으로 가려는 친정 엄마를 붙잡았다. 민우혁은 집까지 모셔다드리겠다고 나섰고 차안에서 특유의 살가운 넉살로 장모님을 달랬다. 이에 더해 장모님과 팔짱을 끼고 스킨십을 하는가하면 어딘가로 모시고 가며 예쁨 받는 사위로 거듭났다는 후문이다.

‘살림남2’은 매주 수요일 오후 8시 55분 방송된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