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팬텀싱어2’ 포레스텔라 “가요도 소화하는 크로스오버 그룹”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포레스텔라 / 사진제공=유니버설 뮤직

포레스텔라 / 사진제공=유니버설 뮤직

JTBC ‘팬텀싱어2’ 우승팀 포레스텔라(배두훈 조민규 고우림 강형호)가 “가요도 소화할 수 있다”고 자신했다. 14일 오후 서울 광화문 KT스퀘어에서 열린 데뷔앨범 ‘Evolution’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다.

포레스텔라는 서울대 성악과 출신으로 클래식 배경을 가지고 있는 테너 조민규와 베이스 고우림, 뮤지컬 배우 배두훈과 화학 연구원 출신인 강형호로 구성된 크로스오버 그룹이다.

성악을 넘어선 폭 넓은 장르의 음악을 들려주겠다는 각오다. 멤버들은 “특히 팀의 두 성악가, 민규와 우림이가 피나는 노력을 해준 덕분에 가요도 소화할 수 있는 크로스오버 그룹으로 진화했다”고 설명했다.

이번 앨범에는 방탄소년단, B1A4 등과 함께 작업한 프로듀싱팀 지그재그 노트(ZigZag Note)와 작곡가 김진환 등이 포레스텔라를 위해 작곡한 신곡 6곡이 수록됐다. 그 중 타이틀 곡 ‘You are my star’은 감미로운 발라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