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3’ 조현아 “수지, 굉장히 어른스러운 사람”

[텐아시아=정태건 인턴기자]
사진제공=KBS2 '해피투게더'

사진제공=KBS2 ‘해피투게더’

가수 조현아가 가수 겸 배우 수지와 친분을 밝히며 “수지가 굉장히 어른스럽다”고 말했다.

조현아는 15일 방송되는 KBS2 ‘해피투게더3’(이하 해투3)에 출연해 연예계 인맥에 대해 입을 연다. 앞선 녹화에서 조현아는 수지와 절친한 관계라고 말하면서 “수지 씨의 집에 자주 간다”고 귀띔했다. MC들이 다섯 살 연하인 수지와 친해질 수 있었던 이유를 묻자 조현아는 “수지 씨가 굉장히 어른스럽다. 저는 (정신연령이) 약간 떨어진다. 중간에서 만나는 것”이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 외에도 조현아는 배우 최태준, 임시완, 이성경, 가수 선미 등 직종을 망라한 절친을 소개했다. 아울러 음악만 나오면 춤을 춰 현장 분위기를 달궜다는 후문이다. 제작진에 따르면 MC 유재석은 조현아에게 ‘어반자카파에만 있기에는 아까운 인재’라며 감탄했다고 한다.

이날 방송에는 그룹 UN 최정원멜로망스 김민석, 모모랜드, 가수 케이윌이 함께 출연한다.

정태건 인턴기자 bigg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