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위치’ 한예리, 열혈검사의 눈물…무슨 사연일까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씨제스 프로덕션

/사진=씨제스 프로덕션

SBS 새 수목드라마 ‘스위치-세상을 바꿔라’(극본 백운철 김류현, 연출 남태진, 이하 ‘스위치’) 한예리가 눈물을 글썽이고 있는 모습이 14일 포착됐다.

한예리는 ‘스위치’에서 실려 하나로 모든 장벽을 돌파하는 열혈 검사 오하라 역을 맡았다.

공개된 사진 속 한예리는 팔짱을 낀 채로 어딘가를 응시하던 중 갑자기 눈물을 글썽거리고 있다. 어떤 사연이 있는 지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제작진은 “한예리는 캐스팅 단계부터 ‘직진 검사’ 오하라 역 그 자체라고 여겨질 만큼 당당하고 자신감 있는 이미지를 고스란히 드러내고 있다”고 전했다.

‘스위치’는 ‘리턴’ 후속으로 오는 28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