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덕구’ 감독 “스승 이준익 감독 조언, 가슴에 새기고 촬영”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방수인,감독,덕구

방수인 감독이 14일 오후 서울 중구 메가박스 동대문에서 열린 영화 ‘덕구’ 제작보고회에 참석했다./사진=이승현 기자lsh87@

영화 ‘덕구’를 연출한 방수인 감독이 스승인 이준익 감독이 했던 조언들을 가슴에 새기고 촬영에 임했다고 밝혔다. 방수인 감독은 이번 작품이 연출 데뷔작이다.

방수인 감독은 14일 서울 중구 동대문 메가박스에서 열린 ‘덕구’ 제작보고회에서 “이준익 감독과는 영화 ‘왕의 남자’ 연출부를 하면서 만나게 됐다. 제 스승이자 롤모델”이라고 말했다.

방 감독은 “이준익 감독이 한 말씀 중에 ‘감독은 무수한 선택을 해야 하는 직업이다. 선택을 하고 또 하고 죽을 때까지 선택을 해야한다’며 ‘그 선택이 나중에 고통과 압박으로 올 수도 있지만 그걸 견뎌내야 하는 게 감독’이라고 했다”고 말했다.

이어 “이준익 감독의 조언을 제 가슴에 새기고 촬영에 임했다. 촬영하면서 ‘조금 놓고 가면 안 되나’ 고민 있을 때마다 그 말은 나를 지탱해주는 큰 힘이됐다”며 이준익 감독에게 감사한 마음을 전했다.

‘덕구’는 어린 손자와 살고 있는 할아버지(이순재)가 자신에게 주어진 시간이 얼마 남지 않았다는 걸 알고, 아이들을 위해 특별한 선물을 준비하는 이야기다. 오는 4월5일 개봉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