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뷰티’ 한은정 “세월이 흐르면서 수분 공급보다 피부 탄력에 신경 쓴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한은정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배우 한은정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뷰티 프로그램의 MC로 출연한 경험이 있기 때문에 자신감 있게 정보를 드릴 수 있을 겁니다.”

배우 한은정이 14일 오전 10시 30분 서울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열린 KBS 월드 뷰티 프로그램 ‘더 뷰티(The Beauty) 시즌2’ 제작발표회에서 이같이 말했다.

‘더 뷰티’는 다양한 ‘뷰티 노하우’를 전달하는 프로그램이다. 오는 24일 새벽 1시부터 시즌2를 시작한다. MC로는 한은정을 비롯해 방송인 장도연, 밴드 FT아일랜드 최종훈, 메이크업 아티스트 박태윤 등이 나선다.

앞서 여러 뷰티 프로그램에서 자신의 노하우를 공개하며 호응을 얻은 한은정은 “뷰티 프로그램을 해본 경험이 있기 때문에 더 풍부한 정보를 전달할 수 있을 것”이라며 “단순히 좋은 제품을 소개하는 것이 아니라 실제로 써보고 후기를 정확하게 알려드리겠다”고 설명했다.

그는 또 “세월이 흐르면서 뷰티 제품에 관심이 더 많아진다. 예전에는 수분 공급에 신경을 썼다면 최근에는 피부 탄력에 집중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은정은 여러 경험을 바탕으로 노련하게 프로그램을 이끌며 안방마님의 역할을 톡톡히 해낼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