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파요, 내가 계속”… ‘키스 먼저’ 한고은, 섬세한 감정연기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키스 먼저 할까요' 한고은/ 사진제공=지앤지프로덕션

‘키스 먼저 할까요’ 한고은/ 사진제공=지앤지프로덕션

배우 한고은이 SBS 월화드라마 ‘키스 먼저 할까요’에서 섬세한 감정연기로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13일 방송된 ‘키스 먼저 할까요’에서 석영(한고은)은 무한(감우성)의 집에 찾아갔다. 그는 무한과 순진(김선아)의 포옹을 목격했다. 석영은 순진에게 다정하게 대하는 무한을 보며 과거와 달라졌다는 사실을 깨닫는다. 질투와 미련 때문에 씁쓸함을 감추지 못했다.

이든(정다빈)과 경수(오지호)의 카페로 간 석영은 순진과 무한에 대한 얘기를 나눴다. 석영은 경수에게 “사랑한다는 말을 한번도 안 했던 무한이지만 내가 사랑해서 결혼했다”며 “아파요, 내가 계속”이라고 자신의 감정을 드러냈다.

한고은은 매혹적인 비주얼에 섬세한 감정연기를 더해 특별 출연임에도 불구하고 임팩트 있는 모습을 보였다. 배유미 작가의 제안으로 출연하게 된 한고은은 방송이 끝난 직후에 각종 포털 실시간 검색어에 오르는 등 화제가 됐다.

‘키스 먼저 할까요’는 성숙한 사람들의 의외로 서툰 사랑을 그린 리얼 멜로 드라마로 매주 월, 화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