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곤지암’, 해외 47개국 선판매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영화 '곤지암' 포스터'/사진제공=쇼박스

영화 ‘곤지암’ 포스터’/사진제공=쇼박스

오는 28일 개봉하는 공포영화 ‘곤지암’이 해외 47개국 선판매 됐다.

‘곤지암’은 일본, 대만, 홍콩, 싱가포르, 말레이시아, 필리핀 등 아시아 전역을 비롯해 북미, 중남미, 호주, 뉴질랜드 등 총 47개국에 판매된 것은 물론 북미, 호주, 싱가포르 등에서는 극장 개봉을 확정했다.

‘곤지암’은 세계 7대 소름 끼치는 장소로 CNN에서 선정한 공포 체험의 성지 ‘곤지암 정신병원’에서 7인의 공포 체험단이 겪는 기이하고 섬뜩한 일을 그린 체험 공포 영화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